사회
대전경찰, 전동킥보드(PM : Personal Mobility) 안전활동 추진 교통사고 예방에 주력!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0-11-18 20:54:36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지방경찰청(청장 이규문)은 오는 12월 10일 PM 관련 개정 도로교통법 시행에 맞춰 음주운전·신호위반·중앙선침범 등 주요위반행위에 대해 집중단속 한다.

개정 도로교통법 주요 내용은 PM의 경우 최고속도 25km/h미만·총 중량 30kg 미만인 경우 자전거와 동일한 통행방법을 적용하고, 범칙금을 부과(음주운전, 신호위반, 중앙선침범, 횡단보도 보행자 횡단 방해 등)하며, 13세 미만은 사용을 금지하고 있다.

2020년 10월 말 기준, 전년 동기간 대비 PM 교통사고 사망자는 전년 1명 대비 100%(-1명) 감소하고 교통사고 또한 전년 29건 대비 24%(-7건) 감소하였으나 PM 이용인구의 빠른 증가로 PM 관련 교통사고 증가가 예상된다.

단속은, 개정 도로교통법 시행 전에는 계도ㆍ홍보에 주력하고 개정 도로교통법 시행 후에는 외근 활동 중 PM의 교통법규 위반 적발 시 위반행위 경중에 따라 주요위반행위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단속하고 그 외 경미한 법규위반은 지역경찰의 협조를 받아 경고 방송 등을 통해 안전활동에 주력할 예정이다.

또한, PM 공유·대여업체·지자체·도로교통공단·한국교통안전공단·녹색어머니·모범운전자 등 전 교통 유관기관이 참석하는 간담회를 실시해 공유·대여업체가 PM을 사용자에게 대여할 경우, 안전수칙 및 위반 시 처벌 규정 등을 안내하도록 하며, 지자체에는 PM 주차구역 지정 및 무단주차 시 수거·견인 등에 대한 조례제정을 요청하고, 간담회를 통해 문제점 및 개선사항을 발굴하고 법령개정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경찰청에 건의 할 예정이다.

대전지방경찰청은 단속과 더불어 PM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적극적인 홍보활동도 병행하여 추진한다.

우선 경찰청 제작 홍보영상(12월 중 제작 배포 예정)을 활용, SNS·온라인 ·모바일 홍보와 교육청, 대학교, 중·고등학교 대여업체를 방문해 안전수칙 등 준수사항 등도 홍보할 방침이다.

대전지방경찰청은 보행자의 안전과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모든 PM 운전자가 교통법규를 준수하여 운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