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대구지역 청소년과 일본 히로시마 청소년 온라인 교류 행사 추진
김병철 기자 byungchul66@hanmail.net
기사입력 : 2020-10-21 20:42:25
청소년 국제교류는 2002년부터 격년단위로 청소년들이 서로 도시를 방문해 친밀감 도모해
[달성타임뉴스 = 김병철]대구시는 국제 문화교류를 통한 지역 청소년들의 글로벌 역량을 강화하고 해외 자매도시와의 우호를 증진하기 위해 일본 히로시마시의 청소년들과 온라인 국제교류 행사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대구-히로시마 청소년 국제교류는 2002년부터 격년 단위로 청소년들이 서로의 도시를 방문해 홈스테이, 역사명소 탐방, 문화체험 등의 문화교류를 진행하는 행사로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추진하게 됐다. 오는 25일 오후 2시, 대구 남구 ‘꿈꾸는 씨어터’ 공연장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에는 대구와 히로시마의 청소년 20명(대구 10, 히로시마 10)과 가족들이 온라인을 통해 만나 문화체험, 국제 토크 등 프로그램으로 교류의 시간을 가진다.

대구 청소년의 개회사와 히로시마 청소년의 화답사를 시작으로, 대구시장과 히로시마 시장의 축하영상 시청, 히로시마 청소년들이 제작한 히로시마 소개 영상과 대구 소개 영상 시청, K-pop 댄스 공연 관람 및 앉아서 따라하기, ‘post 코로나19! 변화된 우리의 일상’을 주제로 한 자유 토크, 사물판굿 공연 관람, 상호 기념품 전달 등 다양한 교류 행사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 앞서 원활한 행사 운영을 위해 지난 14일 진행된 오리엔테이션에서 지역 청소년들은 ‘post 코로나19! 변화된 우리의 일상’에 대해 “노래방, 놀이공원, 해외여행 금지로 답답하다, 살이 쪘다, 부족한 학습부분을 보충할 수 있었다, 일회용 마스크로 인해 환경오염이 걱정된다, 재난지원금을 받았다" 등의 다양한 이야기들을 쏟아내 행사 당일 히로시마 청소년들과 어떻게 풀어나갈지도 기대되고 있다.

강명숙 대구시 여성청소년교육국장은 “코로나19로 많은 국제교류가 중단된 상황속에서 온라인으로나마 계속 교류를 이어간다는 것은 코로나19 바이러스도 대구와 히로시마 청소년들의 우정을 막지 못한다는 증거라 생각한다"면서, “청소년들의 넘치는 열정과 창의력으로 어려운 시기를 잘 극복할 수 있으리라 확신한다. 이번 온라인 청소년 국제교류가 대구와 히로시마 청소년들 간의 우정을 더욱 깊게 하고 교류와 협력의 새로운 장을 마련할 수 있는 소중한 계기가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하며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대구타임뉴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