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감고을 영동, 곶감말리기 본격 시작
김정욱 기자 news@timenews.co.kr
기사입력 : 2017-10-23 13:27:05
【영동타임뉴스 = 김정욱】

감고을 영동군이 청명한 가을하늘 아래 본격적인 곶감말리기를 시작했다.

이곳에서는 ‘된서리가 내린다’는 의미를 가진 상강(霜降) 무렵부터 정성스레 감을 깎아 곶감으로 말리기 시작한다.

지난해 기준 820,193접, 3,445톤의 명품 곶감이 생산됐다.

사진은 영동읍 매천리 소재 곶감 농가 작업 모습

영동지역 인기뉴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